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정치/경제

정치/경제



성남시의회, 찾아가는 민생현장 간담회 성료…공감․소통 의회 구현


성남미디어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5.10 17:52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성남미디어] 여섯 차례에 걸친 성남시의회 ‘찾아가는 민생현장 간담회’가 시민들의 열띤 참여에 힘입어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성남시의회(의장 박문석)는 지난 3일부터 9일까지 수정‧중원‧분당 3개 구의 주민자치협의회와 통장연합회를 만나 시민들의 민원사항을 직접 청취하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의회 개원 이래 최초로 개최된 이번 간담회는 시민들의 의견을 일방적으로 접수하는 자리가 아닌 시의원 전원이 참석하여 쌍방향 소통을 함으로써 시민과 함께 성남시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고민하는 자리였다는 점에 의의가 있다.

시의원들은 간담회를 통해 약 600여 명의 주민자치위원과 통장들을 만나 250여 건의 민원사항을 청취하며 시민의 대의기관으로서 본연의 의무인 민의 수렴에 최선을 다했다. 또한 성남시의 특례시 지정 필요성과 당위성을 재차 알리며 특례시 지정이 성남시민 모두의 간절한 염원임을 확인하였다.

시민들은 시의원들이 직접 시민들을 찾아 생생한 소통을 실천했다는 점에 한목소리로 고마움을 표했으며, 이러한 소통창구가 정기적으로 마련되기를 바란다는 기대감도 보였다. 시의원들은 주민이 원하는 성남시를 만들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보이며 간담회에 접수된 각종 민원들은 6월 행정사무감사와 2020년 예산심사 등에 적극 반영하고 사안별로 분리하여 완료될 때까지 체계적으로 관리하겠다고 밝혔다.

박문석 의장은 “민의를 대변하는 시의원으로서 시민들과 소통하고 공감하며 책임감 있는 의정 실현의 의지를 다짐하는 계기가 되었다. 법적․재정적 상황을 고려하여 가능한 범위 내에서 주민들의 요구를 최대한 해결하고자 하는 시의원들의 노력을 봐주셨으면 한다.”고 소감을 말했다.

또한 “진정한 주민자치시대가 열리는 만큼 시민의 대의기관으로서 항상 소통하는 열린 의회를 만들어 나가겠다.”며 시의회에 대한 시민들의 지속적인 관심을 당부하였다.
 

[ Copyrights © 2017 성남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