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문화/환경

문화/환경



성남문화재단 & (주)네오트랜스 업무협약


지역 생활문화예술 발전 위해 맞잡은 손
성남미디어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02.27 16:36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 27일(화), (주)네오트랜스 대회의실에서 협약식 … 지역문화 활성화 위한  공동 문화사업 교류 및 홍보 약속
◇ 박명숙 성남문화재단 대표이사, 신분당선 문화예술위원 위촉도 진행
◇ 지난해‘판교역 문화마당’공동 진행에 이어 올해도 시민과 함께하는 다양한 문화예술행사 추진



 성남문화재단(대표이사 박명숙)과 (주)네오트랜스(대표이사 정민철)가 지역의 생활문화예술 발전과 시민 문화 복지 향상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성남문화재단과 (주)네오트랜스는 2월 27일(화), 협약식을 갖고 지역 문화 활성화를 위한 공동 문화사업 교류와 홍보 등을 함께하기로 약속했다.

(주)네오트랜스는 국내 최초 무인 중전철인 신분당선과 무인 경전철 용인 에버라인을 동시에 운영하는 민간 철도운영 전문기업으로, 지난해 6월부터 12월까지 매 월 마지막 주 화요일 판교역 썬큰 광장에서 ‘판교역 문화마당’을 성남문화재단과 공동으로 진행하기도 했다.

이 날 협약과 함께 신분당선 문화예술위원으로 신규 위촉된 박명숙 성남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주)네오트랜스와 시민들의 문화복지 향상에 함께하게 되어 기쁘고, 신분당선 문화예술위원 위촉의 영광까지 얻어 감사하다”면서 “앞으로 양 기관이 힘을 모아 더 많은 분들과 문화예술의 행복을 함께 나누고, 지역의 문화예술발전을 위해 노력해 나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주)네오트랜스 정민철 대표이사는 “성남문화재단과 함께 지역 주민들은 물론 신분당선 이용객들에게 다양한 문화예술 체험의 기회를 드리고, 지역의 문화예술 발전에 보탬이 될 수 있어 무척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 날 협약을 시작으로 성남문화재단과 (주)네오트랜스는 올해도 시민들과 함께하는 다양한 문화예술행사 추진 등 지역의 문화 나눔 실천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

 

[ Copyrights © 2017 성남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