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건강/스포츠

건강/스포츠



성남시 85곳 찾아가 어린이 성교육 교실 운영


인형극으로 위험 상황 대처법 알려줘
성남미디어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04.03 17:39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수정구보건소-지난해 6월 양지어린이집에서 내 몸의 명칭 등 성교육 중이다
수정구보건소-지난해 6월 양지어린이집에서 내 몸의 명칭 등 성교육 중이다


성남시 수정·중원·분당구보건소는 오는 4월 4일부터 11월 29일까지 ‘찾아가는 어린이 성교육 교실’을 운영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인형극 등으로 어린이들에게 위험한 상황에서 대처하는 방법을 알려줘 성폭력 피해를 예방하고 올바른 성 개념 형성을 돕기 위해 마련된다.

사전 신청한 85곳 어린이집과 유치원(수정·25, 중원·25, 분당·35)의 5~7세 어린이 3160명이 교육 대상이다.

성남시 보건소 직원과 초록사과 인형극단의 성교육 강사 3명이 각 어린이집과 유치원을 차례로 방문해 ‘내 몸은 소중해’를 주제로 한 순수 창작 인형극으로 어린이 눈높이 맞춰 성교육을 한다.

율동과 노래로 성교육이 무엇인지 인지하게 하고, 소품을 사용해 여자, 남자 신체 구조의 차이, 내 몸의 정확한 명칭을 알려준다. 

똑돌이, 똑순이 인형이 등장해 낯선 사람이 자신의 신체를 만지려 할 때 불쾌함과 싫은 의사 표현을 분명히 하는 법, 주변에 도움을 요청하는 방법 등을 상황극으로 보여준다.

노래 ‘소중한 내 몸’을 다 함께 따라 부르며, 건전한 성 가치관을 배워보는 시간도 마련된다.

성남시는 지난해에도 85곳 어린이집 원아 3964명을 찾아가 성교육 교실을 운영했다.

수정구보건소-지난해 9월 신흥제2어린이집 원아들이 “내 몸의 소중한 부분‘ 인형극 시청 중이다
수정구보건소-지난해 9월 신흥제2어린이집 원아들이 “내 몸의 소중한 부분‘ 인형극 시청 중이다




 

[ Copyrights © 2017 성남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