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건강/스포츠

건강/스포츠



성남시 결핵관리사업 우수기관 표창 받아


중원구보건소 감염병관리팀
성남미디어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3.22 00:00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성남미디어]
성남시(시장 은수미)가 결핵관리사업 경기도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S등급을 받아 3월 21일 우수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시상식은 이날 오후 1시 경기 수원시 팔달구 매산로테마거리 문화광장에서 열렸다.

경기도는 31개 시군의 결핵 신환자 치료 성공률, 결핵 환자 가족 검진율, 결핵 홍보사업 등을 평가해 이같이 시상했다.

성남시는 결핵 신환자로 등록된 406명에게 입원 명령, 결핵 약제비 지원 등을 해 100%의 치료 성공률을 달성하는 성과를 냈다.

결핵 환자 가족 검진율은 99%를 달성했다.

이보다 앞서 결핵 조기 발견을 위해 수정·중원·분당 3개 구 보건소를 통해 11만4212건의 흉부 X-선 검사 촬영, 3352건 객담 검사, 2887건 잠복 결핵 검진이 이뤄졌다.

집단시설 결핵예방관리 사업에도 집중해 결핵 환자가 발생한 사업장 89곳(직원 수 2432명) 역학 조사, 71곳 초중고교(학생 수 3만2040명) 이동 검진을 했다.

결핵 조기 발견을 위한 예방 활동과 치료지원 활동은 지역사회 결핵 퇴치에 이바지한 공이 크다는 총평이다.

성남시 수정·중원·분당구 보건소는 오는 3월 22일 오후 2시~4시 수정구 산성대로(신흥2동) 세이브존 앞 광장에서 ‘제9회 결핵 예방의 날(3.24)’ 캠페인을 벌인다.


 

[ Copyrights © 2017 성남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