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정/시정

도정/시정



경기도남부청소년자립지원관 20일 개관 … 북부에 이어 두 번째, 안정적 자립 지원


20일 오전 11시 군포서 개관(군포시 군포로 789 온누리청소년센터 4층)
성남미디어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8.20 18:03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 쉼터와 회복지원시설 등의 시설퇴소 청소년의 주거안정과 독립적 생활 자립기반 지원
○ 지난 해 11월 설치 운영 중인 경기북부청소년자립관(의정부)과 함께 도내 위기 청소년들에게 맞춤형 자립지원 서비스



[성남미디어=김종세 기자] 경기도내 위기 청소년들의 주거안정과 안정적 자립을 도울 ‘경기남부청소년자립지원관’이 20일 군포시 산본동에 문을 연다.

‘청소년자립지원관’은 청소년쉼터 또는 청소년회복지원시설의 지원을 받았지만, 가정·학교·사회로 복귀할 수 없는 만 24세 이하 청소년들에게 자립능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하는 시설이다.

사회복지법인 온누리복지재단이 위탁받아 운영할 예정이다.

지난해 의정부에 설치된 경기북부청소년자립지원관과 함께 도내 위기 청소년들을 위한 촘촘한 안전망을 구축하고 자립지원을 담당한다.

지원관은 위기 청소년들의 개별 거주지를 주기적으로 방문해 사례관리를 하고, 청소년들이 안정된 주거공간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주거비와 생필품을 지원한다. 또 각종 상담·의료 서비스, 취업지원과 독립생활기술교육, 지역자원·후원 연계 등을 수행한다.

또, 장기적으로 LH의 취약계층 주거지원 사업이나 청년 전세임대사업 등과도 연계, 청소년이 지속가능한 주거안정을 통해 안정적으로 성인기를 보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조학수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가출 청소년의 지원방향이 아웃리치센터, 청소년쉼터, 자립지원관으로 이어지는 기능 중심으로 개편됐다”며 “도는 이번에 두 번째로 문을 여는 경기남부청소년자립지원관을 통해 위기에 처한 청소년들이 건강한 성인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Copyrights © 2017 성남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