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용인시, 미세먼지·악취 대응 위한 대기질 측정 차량 도입  
성남미디어(www.snmeida.kr)   
편집부 | 2021.01.13 16:16 |

undefined

용인시는
13일 실시간으로 미세먼지와 악취 측정이 가능한 대기질 측정 차량을 도입해 운행한다고 밝혔다.

 

차량에는 시가 운영 중인 대기오염 측정소와 동일한 미세먼지 측정 장비가 탑재되어 있어, 측정소가 없는 처인구 원삼면, 양지면, 남사면 등의 미세먼지 측정이 가능하게 됐다.

 

또한 복합악취 측정 장비와 무인 포집 장비가 탑재되어 있어 악취로 인한 민원이 많이 발생하는 아스콘공장, 음식물 폐기물 처리업체, 축사 주변에서 실시간 측정과 원격 포집도 가능하다.

 

시는 그동안 미세먼지 측정이 어려웠던 지역까지 면밀히 조사해 계절관리제 등 미세먼지 대응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측정 결과를 바탕으로 해당 사업장의 악취 발생 시간·농도 등을 파악한 후 원인을 분석해 악취 문제도 개선해 나갈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미세먼지와 악취 배출 사업장에 효과적으로 대응해 시민들에게 쾌적한 대기환경을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Copyrights © 2011 www.snmedia.kr All Rights Reserved


공감 비공감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