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장현국 의장, 6·25 전사자 윤덕용·강성기 일병 희생 추모  
성남미디어(www.snmeida.kr)   
편집부 | 2021.05.31 19:12 |

undefined

장현국 의장
(더민주, 수원7)31일 오후 파주 임진각 6·25전쟁 참전 기념비에서 열린 호국의 영웅 귀환 행사에 참석해 전사 70년 만에 가족의 품으로 돌아온 윤덕용·강성기 일병의 희생을 기렸다.


국가보훈처가 주관한 이날 행사에는 황기철 국가보훈처장, 허욱구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장, 최종환 파주시장, 한양수 파주시의회 의장, 유가족 및 학생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장현국 의장은 헌화와 분향으로 고인에 예를 갖추고, 유가족에게 위로를 전했다. 그는 전쟁에 가족을 잃은 유가족 여러분의 마음을 생각하니 가슴 한 편이 아려온다“70년 넘는 세월을 건너 오늘 비로소 가족 품으로 귀환한 두 분의 호국 영웅이 이제 편안히 잠드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 우리가 누리는 평화와 번영, 자유로운 대한민국을 위해 얼마나 많은 이들이 목숨을 바쳐야 했는지 우리는 반드시 기억해야 한다앞으로도 더 많은 영웅들이 가족의 품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국가보훈처와 국방부에서 계속해 힘 써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번에 귀환한 고 윤덕용 일병과 고 강성기 일병은 지난 19516·25 주요 격전지 중 하나인 강원도 양구군 방산면 백석산 전투에서 전사한 후 지난 20176월 유해발굴감식단과 육군 21사단 장병에 의해 수습됐으며, 유가족이 유전자 시료 채취에 참여하면서 올해 신원이 확인됐다.


200046·25 전사자 유해 발굴이 시작된 이래 현재까지 신원이 확인된 유해는 164구다.




Copyrights © 2011 www.snmedia.kr All Rights Reserved


공감 비공감
 
위로